• 24
  • [덕원갤러리] '소리' 기지섭 개인전 [2002-10-09~ 2002-10-21]
  • 인쇄하기
  • 작성자 :
  • 등록일 : 2002-10-16
  • 조회수 : 3215
  • 한줄댓글수 :
  • 전시기간 : ~
  • 전시장소 :
  • 안내사이트 URL :
  • 전 시 명: '소리' 기지섭 개인전
    전시 기간: 2002년 10월 9일 ~ 2002년 10월 21일
    전시 장소: 덕원갤러리(02-723-7771)


    처음 「소리 그것은 나의 시작이다」 란 제목으로 소리에 대한 작업을 해왔다. 시작이 반이라는 말도 있듯이 소리를 선택한 그 순간부터 나는 행운을 만난 것이다. 소리의 매력은 아직까지도 풀지 못하는 무궁한 잠재력 때문이다. 그 동안의 작업을 생각해보면 소리란 너무나 어려운 주제이다. 표현방법, 소리의 이해 등..... 인간의 무궁한 창조성과 나약한 인간의 한계성이 공존함을 잘 표현해주는 것이다. 하지만 나는 감성을 믿고 그 감성만이 소리를 이해 할 수 있을 거라 믿고 소리에 접근을 하려한다.
    소리를 두 가지로 나누려한다. 아날로그 와 디지털 (수동과 자동) 이것은 삶 속에 공존하는 양면성과 일치한다. 즉 선과 악, 명령과 복종, 과거와 미래, 수동과 자동...... 이것들은 인간의 삶 속에서 없어서는 안 되는 것이다. 대립 속에 필수조건인 것이다. 지금의 우리는 디지털문화의 홍수 속에 살고 있다. 주변에 디지털 화된 물건들을 빼고는 생활이 되질 않는다 아니 불편할 뿐이다. 하지만 아날로그 적인 것 빼고는 살수가 없다. 아무리 과학이 발달해도 먹어야 살 수 있듯이... 이보다 더 큰 이유는 인간의 감성자체가 아날로그인 것이다.
    인간은 미래의 불만감을 과거의 향수로 채우려한다. 과거의 얘기를 무용담처럼 얘기하고 그리워하지 않는가 과거 없는 미래가 없듯이 아날로그 없는 디지털은 없는 것이다. 소리에도 이 두 가지는 잘 나타난다. 상품처럼 잘 만들어진 소리와 불규칙적이고 다듬어지지 않은 소리가 그것이다.
    요즘의 소리작업의 형태는 컴퓨터 효과음, 신디사이저음 등이 다수다. 물론 신디사이저도 굉장히 흥미로운 부분이다. 하지만 수동적인 소리가 너무 많이 소외되어 있는 것이 문제다. 나 자신도 디지털 음으로 작업도 했지만 근본이 없는 실체 는 없는 것이다. 이렇듯 사물의 조화는 공유를 통해 표현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. 보고, 만지고, 느끼고, 신비감 등을 전달하고 공감을 공유 하고싶다. 두 마리의 토끼를 잡는 것이 아니라 새끼토끼를 가진 한 마리의 토끼를 잡고 싶은 것이다.
    - 김지섭 -

번호 전시명 전시장소 전시기간
101 [그림책정원 초방] 2003 이우경상 수상작 원화전 [2004.3.20~4.2](1) ~
100 [노암갤러리] *2004 "환" 일러스트 작품전시회* [2004.3.17~3.23] ~
99 [갤러리 빔] 동화나라 展 [2004.3.3 ~ 3.28] ~
98 [대한민국예술원 미술관] 한국 파스텔작가 6인 초대전 [2004.3.8~3.27] ~
97 [인천종합문화예술회관] 이관수 개인展 [2004.3.5 ~ 3.11] ~
96 [그림책정원 초방] 매직램프 스토리 원화전 [2004.2.21-3.6] ~
95 [가나아트스페이스] 한병호 일러스트레이션展 [2004.3.3 ~ 3.9] ~
94 [조흥갤러리] Society of Illustrators 전 [2004.2.13 ~ 2004.2.24] ~
93 [서울 어린이 시립도서관]<행복한> 일러스트전시회 [2.18(수) ~ 24(화)] ~
92 [남이섬 안데르센홀] 안델센상 수상작가전 [2004.2.11 ~ 2004.4.11](1) ~
91 [그림책정원 초방] 최은미 판소리그림책원화전 [2004.1.17~2.7] ~
90 [한가람미술관] 루벤스 - 반다이크 드로잉전 [2003.12.19~2004.2.8] ~
89 [한가람미술관] 빛과 색채의 탐험 [2003.12.24~2004.2.15](2) ~
88 [경기문화재단] 2004 창작그림책 원화전 <그림책에서 소리난다> [2004.1.3~1.30] ~
87 [국립현대미술관] 2003 서울 북아트 전 [2003. 12. 25 - 2004. 2. 1] ~
86 [모로갤러리] 多面전-多시 봄을 꿈꾼다面 [2003.12.24~2004.1.6] ~
85 [아티누스갤러리] 정양희 정해찬 작가 2인 인형전 Dejavu [2004.1.2~1.15] ~
84 [인사갤러리] 제1회 하늘여는마음 회원展 [2003.12.17~12.23] ~
83 [상명대학원] 제4회 울림展 [2003.12.4-12.10] ~
82 [대학로 살 bar] mqpm 빨간모자 전 [11.28~12.3] ~