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나무의 머리카락
  • 2018-09-10
    1718
  • 그림작가 권순옥
  • 글작가 권순옥
  • 페이지 10
  • 발행일 2018-09-10
  • 작가후기
    곱슬머리, 긴머리, 짧은머리, 모양도 색도 길이도 다른 나무의 머리카락
    지윤이는 나무의 머리카락을 다듬어주는 상상을 하며 따뜻한 시선으로 자연을 바라봅니다.
    지윤이에게 나무는 숨쉬며 살아있는 친구입니다.
  • 내지1
    내지2
    내지3
    내지4
    내지5
    내지6
    내지7
    내지8
    내지9
    내지10